상단으로
  • 바라보다
  • 배송비 무료에 딱 맞추고 싶을땐 눈치구매
  • 원두정기배송 서비스
  • 대량구매 안내
  • 포토후기이벤트 2000원적립금, 뮤지컬공연티켓 증정
  • 사이트 이용안내
  • 1:1문의
  • 배송조회
  • 상단으로
 
Kong 이슈 & 스토리
 

더치커피 이야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 싸이홈 
작성자 : 관리자 | 조회: 353,480 | 날짜: 2015-12-22 16:44:51
더치커피 좋아하시나요?
    이제는 많이 대중화되어 선물로도 각광을 받는 더치커피 (dutch-coffee)
특히 더운 여름이 되면 시원하고 간편하게 즐길 수 있어
더욱 인기가 많은데요,
여러분들도 더치커피 좋아하시나요?

냉장고안 투명한 유리병에 보관 된 더치커피를 어머니가 보시고는
“얘, 이 참기름은 어서 났니?”라고 했다는
인터넷 유머로 너스레를 떨지 않더라도
사실 더치커피는 처음에는 조금 생소했던 게 사실입니다.
2012년 이후에 본격적으로 소개되며
입소문을 타던 게 이제는 대중화가 되어
어디서나 쉽게 구매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편의점의 캔커피 메뉴로도 출시 될 정도로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Dutch? 네덜란드 이야기를 빼놓을 순 없겠죠?
    더치 Dutch 는 네덜란드 사람을 부르는 말인데요.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풍차와 튤립, 오렌지컬러로 쉽게 연상되는
네덜란드는 16세기 문화와 경제의 부흥기를 지나왔습니다.
1588년에 네덜란드 연방 공화국이 성립되자 정치적으로 안정을 되찾은 네덜란드는
해외 진출의 황금시대를 맞이하였다고 합니다.
17세기에는 주식회사인 연합 동인도 회사(VOC)를 설립하여
세계 제일의 무역국으로 발돋움하였습니다.

이 당시 네덜란드의 무역규모는 대단하였고
유럽국가 중 처음으로 일본과 교역을 했을 정도였다고 합니다.
중국인들은 네덜란드를 Holland의 발음과 유사한 표기를 써서
‘화란'이라고 불렀는데요. 이 때문에 우리나라에서도
이 음역어를 써서 화란이라고 표기했었습니다.



왜 더치커피라고 부를까요?
당시 네덜란드 상인들은 식민지인 인도네시아 자바 섬에서 재배한 커피를
배에 싣고 유럽으로 운반을 하였다고 합니다.
이 과정에서 운송선의 선원들은 따뜻한 물을 구하기도 힘들고
장시간 이동하는 배 안에서 커피를 마시기 위해
찬물로 커피를 오랫동안 추출하는 방법을 개발하였는데
이 방법이 전해 내려와 더치커피가 되었다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운항중인 선박에서는 커피를 마시고 싶을 때마다
물을 끓여서 커피를 내려마실 수 없기 때문에,  
자바섬의 원주민들이 커피를 찬물에 우려내어 먹는 것처럼,
커피를 추출한 것이 더치커피의 시작이며
네덜란드선원들을 가리켜 더치, 더치커피라고 한다는 뜻이죠. 



네덜란드에서 더치커피를 찾지 마세요.
하지만, 이 이야기는 네덜란드에서 전해지는 이야기가 아닙니다.
정작 네덜란드에는 더치커피가 없고
서양에서도 더치커피라는 말을 잘 쓰지 않는다고 합니다.
오히려 네덜란드 커피업체들은 더치커피의 전설을 전해 듣고
신기해하며 놀랬다고 할 정도입니다.
물론 찬물로 장시간 우려내는 방식의 커피는 존재 합니다.
하지만 더치커피라고 부르지는 않고
Cold -Brewed Coffee라고 부른다고 합니다.
무더운 여름 영국이나 네덜란드를 여행하시다가
사람들이 마시는 걸 보고 더치커피를 달라고 하시려거든
더치커피가 아닌 콜드-브루드 커피를 주문하셔야 된답니다.

이렇듯  더치커피는 네덜란드나 유럽에서 건너온 용어가 아니랍니다.
더치커피는 바로 일본 교토지방에서 처음 유행을 했고,
더치커피란 말도 일본 커피업체들이 판매를 위해
네덜란드 선원들이 고안해낸 방법이라며
소문을 내고 브랜딩한 마케팅의 결과라고 합니다.

더치커피도 더치페이란 말처럼
네덜란드사람이 들으면 ‘리둥절‘ 할 일입니다.
(참고로 더치페이는 영국인들이 당시 동인도 회사로 인해
갈등을 겪고 전쟁을 벌였던 네덜란드인 들을 비하하며 부정적인
표현으로 쓰던 Dutch란 단어로 인해 생겨 난 말이라고 합니다.) 



더치커피의 특별한 매력
따뜻한 물을 부어 커피를 내리거나
고온의 압력을 통해 추출하는 에스프레소 방식과 달리
더치커피는 상온에서 오랜 시간에 걸쳐 천천히 추출하기 때문에
카페인이 더 적고 쓴맛이 덜하다고 알려져 있으며
풍미를 잃지 않는 기간도 다른 커피보다 길어 유통에 더 편리합니다.
또한 원액상태로 판매나 유통이 되기 때문에
소비자들의 접근도 용이합니다.
냉장고에 보관하다가 마시고 싶을 때 바로 따라서 마시면 되니까요.

무엇보다 여름이 되면,
차갑고 시원한 커피생각이 나는 데요.
커피에 얼음을 넣는 방식은 시간이 조금만 지나도
커피가 묽어지고 풍미가 떨어지는 반면
차갑게 우려낸 원액의 더치커피는 맛도 변함 없고
우유나 시럽, 맥주등과 함께 칵테일처럼 마시기도 좋아서
인기가 점점 높아지고 있습니다.



가끔은 더 차갑게,
카페인은 더 적게,
그리고 더 간편하게!
더치커피는 우리나라에서는 2012년쯤 들어서부터
대중적으로도 큰 인기를 얻게 되고
지금은 여름이면 시원하게 즐길 수 있고 보관이나
선물하기가 편한 점 때문에 큰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같은 원두라도 추출 방식에 따라 풍미가 달라지는 더치커피는
맛도 맛이지만 카페인등의 성분차이 때문에도 인기가 높아진 것 같습니다.

따뜻함과 거품, 뜨거운 잔은 없지만
커피 자체의 매력은 고이 간진한 더치커피,
오랜시간에 걸쳐 한방울 한방울 정성스레 담아낸 더치커피를 두고
혹자는 ‘천사의 눈물‘ 이라고 표현하기도 하는데요.

더치커피를 그동안 마시지 않으셨던 분들도
콜드-브루잉 방식에서만 느낄 수 있는 맛과 향을 경험하기 위해
한번씩 마셔보실 것을 권하며 글을 마칩니다.


댓글(0)
댓글쓰기
 

비밀번호 확인

댓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의학박사부부가 알려주는 건강하게 커피즐기기
2016.12.01 | 조회 161157
관리자
커피는 정말 뼈건강에 해로울까? (2)
2016.03.15 | 조회 178077
관리자
더치커피 이야기
2015.12.22 | 조회 353481
관리자
커피에 관한 역사 속 예찬들
2015.12.21 | 조회 163225
관리자
커피하우스 이야기 (11)
2015.12.10 | 조회 190059
관리자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비밀번호 확인

댓글/답글 등록시에 입력했던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Kong 이슈 & 스토리
Kong 레시피 & 활용팁
Kong 리뷰
Kong 컬쳐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고객센터 이용안내
(주)황금나무는 커피전문브랜드 미스터콩의 상호입니다.
대표:권민석 | 경기도 남양주시 진건우회로19번길 11 (주) 황금나무 | TEL : 031-575-1171 | FAX : 031-575-1130
사업자등록번호
: 120-87-97585  통신판매업 신고 : 제 2014-서울종로-0914호 | 개인정보 보호책임자 : 권민석 | MAIL : help@mrkong.net



COPYRIGHT (C) WWW.MRKONG.co.kr ALL RIGHT RESERVED
회원님의 소중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비밀번호를 주기적으로 변경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현재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신규 비밀번호 확인
6~20자, 영문 대소문자 또는 숫자 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